20일 첫 방송되는 SBS 초감성 미니드라마 <초인가족 2017>(연출: 최문석 | 극본: 진영 | 제작: ㈜도레미엔터테인먼트)의 박혁권이 남편부터 아빠, 직장인까지 완벽한 3단 변신을 예고하며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드라마 <펀치>, <육룡이 나르샤>을 비롯, 다수의 작품에서 강렬한 존재감을 뽐냈던 박혁권은 <초인가족 2017>에서 대한민국의 평범한 40대 가장이자 주류회사의 비주류 만년과장 ‘나천일’로 분해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다.극중에서 그는 빽도, 라인도 없어 늘 승진에 실패하는 짠한 직장인의 모습은 물론, 오르지 않는 박봉월급에 월급날만 되면 괜스레 아내의 눈치를 보는 애잔한 남편의 모습까지 완벽하게 소화하며 시청자들에게 공감과 웃음을 동시에 선사할 예정. 뿐만 아니라 까칠한 중2 딸의 아빠로 고군분투하는 박혁권의 코믹한 모습은 드라마에 깨알 재미를 더하며 또 다른 시청포인트가 될 것으로 보인다.이날 밤 방송될 <초인가족 2017> 1회와 2회에서 박혁권은 특출 나게 잘 난 것 없이 대한민국의 ‘중간’으로 살아가는 사람들을 십분 대변하는 40대 만년과장은 물론, 다소 찌질(?)하면서도 짠한 남편과 아빠로 완벽 변신한다. 뿐만 아니라 얼마 전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던 ‘유전무방구 무전유방구’ 티저영상에서 보여줬던 빵 터지는 모습까지 가감 없이 선보일 예정으로 시청자들의 기대감은 최고조인 상황.이처럼 공감과 웃음을 모두 전하는 ‘나천일’ 캐릭터로 완벽 변신한 박혁권의 모습은 오늘 밤 11시 10분 <초인가족 2017>에서 확인할 수 있다.한편, SBS <초인가족 2017>은 평범한 회사원, 주부, 학생의 일상 에피소드를 통해 ‘이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우리는 모두 초인’이라고 말하는 초감성 미니드라마로,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우리 가족의 리얼한 모습을, 웃음과 감성으로 엣지있게 그려낼 예정이다.SBS <애인있어요>, <발리에서 생긴 일> 등을 통해 정통 드라마의 대가로 평가 받고 있는 최문석 PD가 연출을 맡아, 현 시대를 배경으로, 중간으로 살아남기에도 힘든 짠한 우리네 이야기를 유쾌하게 전한다. 20일(월) 11시 10분 첫방송.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새 작품 앞두고.." 원로배우 김지영 별세, 생전 불태운 연기 열정 `안타까워`ㆍ우병우 영장 청구, `구속 여부` 손에 쥔 오민석 판사에 이목 쏠려ㆍ‘불어라 미풍아’ 임수향이 선사한 60분의 ‘사이다 결말’ㆍ`인간극장` 과테말라 커피에 청춘을 걸었다.. `카페로코` 대한청년 5人ㆍ원로배우 김지영 폐암으로 별세…박은혜 김국진 등 후배 ★들 애도ⓒ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