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에서 가수 자이언티가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17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서 자이언티는 `음원 재벌`에 대한 질문에 "그건 아니다"라며 "지용이 형 정도는 돼야죠. 저도 열심히 하고 있다"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또한 이날 방송에서 전현무는 "밥은 안 먹냐?"라고 묻자 그는 "제가 배가 고프다는 느낌을 잘 못 받아요"라고 답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이어"술은?"이라고 묻자 자이언티는 "거의 안 마신다"라고 답했다. 이에 박나래는 `나래바`를 언급하자 자이언티는 관심을 보이며 "어딨냐?"라고 물었다.위치가 가깝자 그는 좋아하자 박나래는 "논알코올로 준비해 놓겠다"라고 환영해 웃음을 더했다.온라인속보팀 윤형식기자 onlinenews@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추격보다는 상승후 눌림목 이용한 매매 진행ㆍ‘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조윤희, 여신美 폭발한 스틸 컷 공개 ‘심쿵’ㆍ한정석 판사 이재용 부회장 구속, 이상호 발언 "왜 눈물이 날까? 경의를 표합니다" 깊은 공감ㆍ불확실성의 시대, 실적이 답이다. (ll)ㆍ"김정남 살해 여성 용의자는 나이트클럽 호스티스"ⓒ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