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증권은 금호산업에 대해 "본격적인 실적 턴어라운드가 진행되고 있다며 2008년 이후 8년 만에 주주 배당이 가능할 전망"이라고 밝혔습니다.금호산업은 지난해 4분기 매출액이 전년 동기보다 9.3% 증가한 4,268억원을, 영업이익은 46.7% 감소한 161억원을 기록했지만, 2015년 4분기 매출채권 환입 210억원을 감안하면 75% 성장했습니다.키움증권 라진성 연구원은 "지속적인 차입금 감소로 재무건전성이 회복되고 있고, 원가율 개선으로 본격적인 턴어라운드가 진행되고 있으며 주주가치 제고가 가능한 수준까지 펀더멘털이 개선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또 "현재 지연되고 있는 국내외 공항건설 프로젝트 발주가 내년부터 시작될 전망이라며 주택사업 리스크를 대체하고 외형성장 및 실적개선에 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분석했습니다.다만 "주가는 금호타이어 매각 지원 불확실성으로 부진한 모습이지만 계열사들의 인수 참여는 없을 것으로 판단된다며 상반기까지 투자자들의 모니터링이 필요하다"고 설명했습니다.키움증권은 금호산업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16,000원(2/15 주가 9,520원)으로 제시했습니다.권영훈기자 yhkwon@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열살차이` 황승언, 화보 속 몸매는 보정? "쉴 땐 편하게.."ㆍ중국업체가 출시한 280만원대 휴대폰 살펴보니ㆍ`열애` 주진모, 장리는 운명적 만남? "결혼, 인연 닿지 않으면 몰라"ㆍ엔화 환율 1000원 붕괴..7.5원 하락해 995원에 거래ㆍ바닥권 종목 `순환 흐름` 진행중… 하방경직 종목 `관심`ⓒ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