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조업 분야의 고용시장이 악화되고 있습니다.통계청이 발표한 올해 1월 고용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제조업 분야 취업자 수는 440만6000명으로 지난달보다 16만명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감소폭으로는 지난 2009년 7월(-17만 3000명) 이후 90개월 만에 가장 컸습니다.제조업 분야의 취업자 수 감소로 실업률도 전년동월대비 0.1%p 상승한 3.8%를 기록했습니다.실업자도 100만9000명을 기록해, 1년 전보다 2만2000명 늘어났습니다. 이는 글로벌 금융위기 직후인 2010년 1월(121만6000명) 이후 최대치입니다.반면, 도매 및 소매업 분야이 취업자 수는 감소에서 증가로 전환했고, 전체 취업자는 전년동월대비 24만 3000명 증가해 2568만9000명을 기록했습니다.한창율기자 crh2090@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유퉁 8번째 결혼, 부인 6명에 자녀 4명 `정리판` 등장 (원더풀데이)ㆍ`하숙집 딸들` 이미숙, 장신영 11살 아들 있다는 말에 기겁 "얘네들 다 미친 애들이구나"ㆍ`대선주자 국민면접` 이재명 "노동부 장관이 제일 중요..내각 구성시 노동자 출신에서 지명하고 싶다"ㆍ`하숙집 딸들` 이다해, 방송 최초 집 공개..이미숙 "이게 혼자 살 집이냐" 감탄ㆍ고위급 탈북자 "김정남, 김정은 명령 불응으로 처단된 것"ⓒ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