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진 셀트리온그룹 회장은 지난 10일 프랑스 파리에서 셀트리온헬스케어의 19개 글로벌 유통파트너사 고위 임원들에게 "램시마 뒤를 잇는 신제품도 현재의 파트너사들을 통해 유통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서정진 회장은 "2017년은 트룩시마와 허쥬마도 시장에 선보이는 매우 중요한 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셀트리온은 파트너사들과 함께 win-win할 수 있도록 더욱 좋은 제품을 개발하고 공급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이 날 자리에서는 2017년 EMA 허가 예정인 트룩시마와 허쥬마의 성공적인 런칭과 함께 글로벌 바이오의약품 시장에서 약진하고 있는 램시마의 2017년도 매출목표 달성을 위한 전략 등이 논의됐습니다.또한, 먼디파마(Mundipharma)와 컨파마(Kern Pharma), 바이오가랑(Biogaran) 등 글로벌 유통파트너사들이 바이오시밀러 업계를 선도하고 있는 셀트리온 파트너로서 각 사의 계획과 목표 등을 포함한 비전을 함께 공유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셀트리온헬스케어 관계자는 "글로벌 파트너사들의 탄탄한 세일즈 네트워크를 통해 램시마 이후 트룩시마와 허쥬마도 빠른 속도로 글로벌 시장에서 안착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습니다.이문현기자 mhlee@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장제원 아들 장용준, 성매매-흡연·음주 의혹까지.. "죽으려고 하더라" 지인 글 보니ㆍ문희준♥소율 결혼… "요트 프러포즈, 펑펑 울었다"ㆍ가수 김정연, `인간극장`서 9살 연상 남편·늦둥이 육아 공개ㆍ[전문] 장제원 아들 장용준 `고등래퍼` 하차·자필 사과… 성매매 의혹 부인ㆍ교통사고로 입원해도 하루 8만원 간병비 지급ⓒ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