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체험교실_안내_포스터.jpg

금융체험교실_안내_포스터.jpg

농협은행은 다음달 3일부터 5일까지 총 90명의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겨울방학 금융교실을 진행한다고 19일 발표했다.

서울 서대문 농협은행 본점 청소년금융교육센터에서 열리는 이번 금융교실에선 초등학생들을 위한 금융기초상식 교육과 은행직업체험, 대여금고 체험, 핀테크 체험, 금융사기 예방 교육 등 다양한 체험 교육이 실시될 예정이다. 오는 20일부터 청소년금융교육센터 홈페이지에서 참가신청을 받는다. 단체가 아닌 개인 신청으로 1인당 3자녀까지 신청할 수 있다.

지난해 9월 개소한 농협은행 청소년금융센터는 총 431회 9430명의 청소년들들에게 금융상식, 진로교육, 금융 사기예방, 핀테크 등의 다양한 금융교육을 실시했다. 농촌지역, 다문화가정 등 금융소외 계층에 대해서도 금융교육을 강화하기 위해 전국에 10개의 청소년금융교육센터를 설치해 대학생봉사단과 함께하는 ‘찾아가는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지역별 맞춤식 교육을 하고 있다.

이현일 기자 hiunea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