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바다의전설`에서 문소리가 이민호의 꾀임에 넘어가 식사를 초대했다.14일 방송된 SBS `푸른바다의 전설`에서 문소리(안진주 역)는 이민호(허준재 역)와 함께 있는 이희준(조남두 역)에게 "우리 집에 여자 백종원이 산다"라며 자신의 집에 초대를 했다.그의 집에서는 이민호가 찾고 있는 친어머니 나영희가 가정부로 일을 하고 있어 이민호와 나영희가 과연 만나게 될지 기대감을 자아냈다.또한 문소리의 시누이 신혜선(차시아 역)은 상대가 자신이 좋아하는 이민호인 줄 모르고 "딱 들어도 사기꾼이다"라고 반대하자 문소리는 "확실하니까 초 치지 마라. 고모가 같이 봐주면 되겠다"라고 신혜선을 끌어들여 이들이 한 곳에서 다 모이게 될지 궁금증을 남겼다.온라인속보팀 윤형식기자 onlinenews@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이민정, 이병헌 스킨십 논란 일축? "웃다가 먹다가" 일상 공개ㆍ[3차 청문회] 최순실 녹취록 "큰일났네, 정신 바짝 차려"… 입 맞추기 정황?ㆍ[최순실 3차 청문회] 최순실 청문회 도마 위 오른 ‘박근혜 피멍’ 논란ㆍ아키바 리에 "내 남자친구 이재학, 피곤한 스타일 아니다"ㆍ이정후 사망, "연극 무대 설치+잡일 열심히 해" 연기 대해 `열정` 가득했는데ⓒ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