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송라이터 김슬기가 첫 싱글 ‘2년째 연애중’을 발표한다.맑고 청아한 톤에 힘 있는 가창력을 소유한 김슬기는 다수의 팬들에게 애정 어린 응원을 받으며 점점 더 두터운 팬층을 만들어가고 있다.김슬기는 올 상반기 홍대 ‘웨스트브릿지 라이브홀’에서 개최되었던 기획 공연에서 ‘아빠이야기’ 라는 곡을 선보이며 기교 없이 담백하지만 세련된 보컬로 주목을 받았고, 이를 계기로 `브로콜리너마저`, `좋아서하는밴드`, `후추스`, `나희경`, `소근커플` 등이 소속되어 있는 웨스트브릿지 엔터테인먼트와 함께 작업하게 되었다.이제 막 첫 걸음을 딛는 신인 아티스트이지만 전문가들로부터 ‘이미 준비된 아티스트’ 라는 평을 받고 있는 싱어송 라이터 김슬기는 "관객과 끊임없이 호흡하며 따뜻한 공감을 전달하는 음악을 만들고 싶다"고 전했다.이어 그녀는 "세상에 사랑 노래들이 참 많은데, 오래된 연인들을 위한 달콤한 사랑 노래는 별로 없더라. ‘2년째 연애중’은 오래된 연인들이 겪을 수 있는 에피소드나 감정을 담은 곡이다. 사랑이 처음 시작될 때의 설렘과 떨림은 없더라도 대신 자리잡은 편안함과 따뜻함을 노래하는 곡이다. 많은 분들이 들으시면서 공감하시고 또 이렇게 오래오래 예쁘게 사랑하시길 바라는 마음으로 노래했다"라고 말했다.싱글 ‘2년째 연애중’은 기타리스트 ‘홍갑’과 함께한 어쿠스틱 라이브 버전을 오는 15일 ‘네이버 뮤직 뮤지션리그’를 통해 영상과 함께 선공개하며 19일 0시부터 각 음원 사이트를 통해 정식 발매된다.크리에이티브뉴스팀 최창호기자 creative@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3차 청문회] 최순실 녹취록 "큰일났네, 정신 바짝 차려"… 입 맞추기 정황?ㆍ이민정, 이병헌 스킨십 논란 일축? "웃다가 먹다가" 일상 공개ㆍ[최순실 3차 청문회] 최순실 청문회 도마 위 오른 ‘박근혜 피멍’ 논란ㆍ아키바 리에 "내 남자친구 이재학, 피곤한 스타일 아니다"ㆍ이정후 사망, "연극 무대 설치+잡일 열심히 해" 연기 대해 `열정` 가득했는데ⓒ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