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드 러브홀릭 베이스 멤버로 활동했던 영화 음악감독 이재학과 일본 국적 배우 겸 방송인 아키바 리에가 내년 1월 13일 화촉을 밝힌다.두 사람은 내년 1월13일 미국 하와이에서 하객 없이 양가 부모 및 지인들이 참석한 가운데 스몰 웨딩 형식으로 결혼식을 치를 예정이다. 이와 함께 결혼식을 마치고 신혼여행을 겸해 양가 부모와 함께 하와이에서 신혼여행도 즐길 계획이다.관계자에 따르면 두 사람은 이미 최근 혼인신고도 마쳐 법적으로 부부가 됐으며 아키바 리에는 현재 아이도 가진 것으로 확인됐다."이재학이 최근 영화 `신과 함께` 음악 작업을 이어오며 결혼식 날짜를 내년 1월로 잡게 됐다"고 밝혔다. 이재학은 지난 2003년 혼성밴드 러브홀릭 베이스 멤버로 합류, 가요계에서 활동을 이어갔다.이재학이 소속된 러브홀릭은 `놀러와`, `러브홀릭` 등으로 많은 인기를 끌었다. 이재학은 이후 2006년 영화 `미녀는 괴로워`를 비롯해 `국가대표`, `미스터 고` 등 주요 영화에 음악감독으로도 참여했다.아키바 리에는 지난 2007년 KBS 2TV `미녀들의 수다`에 패널로 출연해 국내에서 주목을 받았으며 이후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요가 지도자 자격증을 취득, 요가 전문가로 왕성히 활동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손예진 주연 영화 `덕혜옹주`에서 일본인 간호사 역할로 등장한 바 있다.크리에이티브뉴스팀 최창호기자 creative@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3차 청문회] 최순실 녹취록 "큰일났네, 정신 바짝 차려"… 입 맞추기 정황?ㆍ이민정, 이병헌 스킨십 논란 일축? "웃다가 먹다가" 일상 공개ㆍ아키바 리에 "내 남자친구 이재학, 피곤한 스타일 아니다"ㆍ[최순실 3차 청문회] 최순실 청문회 도마 위 오른 ‘박근혜 피멍’ 논란ㆍ오늘 3차 청문회 시간 `오전 10시`… 국회방송·팩트TV·유튜브 생중계ⓒ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