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MBN ‘비밥바룰라’ 하춘화, 장윤정 / 사진제공=MBN

MBN ‘비밥바룰라’ 하춘화, 장윤정 / 사진제공=MBN

MBN ‘비밥바룰라’ 하춘화, 장윤정 / 사진제공=MBN

‘비밥바룰라’ 가수 하춘화가 후배 가수 장윤정과 함께 댄스스포츠를 배운다.

14일 방송되는 MBN ’인생을 즐겨라, 비밥바룰라(이하 비밥바룰라)’에서는 하춘화가 위시리스트 중 하나로 댄스스포츠를 언급, 이를 배우기 위해 후배 장윤정과 함께 연습실을 찾는 모습이 공개된다.

하춘화는 “댄스스포츠로 건강도 챙기고 싶었고, 평소에 꼭 한 번 해보고 싶었던 것이었다. 남녀가 짝을 지어 난이도 있는 춤을 추는데 참 멋있다고 생각했다. 배워보고 싶었는데 살짝 두려움도 있었다. 특별히 오늘은 출산 후 운동을 하지 않고 있는 (장)윤정이를 불렀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장윤정은 “평소에 먹고 싶은 거 다 먹고 아침도 챙겨 먹고 잠도 잘 잔다. 집요한 성격이 못돼서 딱히 운동은 잘 못하고 있다. 선배님이 잘 보셨다”며 멋쩍은 웃음을 보였다.

이날 하춘화와 장윤정이 도전할 종목은 댄스스포츠 중 라틴댄스에 속하는 차차차. 각종 방송을 통해 인기를 얻었던 댄스스포츠 마스터 박지우가 이들의 일일 선생님으로 등장할 예정. 하춘화는 댄스스포츠에 대한 남다른 열정으로 한 발 한 발 빠르게 습득해 나가는 모습을 보였고, 수업이 끝난 후 “너무 재미있었다”면서 “계속해서 댄스스포츠의 다른 춤도 배우고 싶다. 곧 선생님한테 다시 오겠다”고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고. 또 장윤정 역시 “혹시나 진도 나가는데 방해가 될까봐 걱정했는데 생각보다 잘 한 것 같다”며 너스레를 떨었다는 후문이다.

‘비밥바룰라’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