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원회가 14일 일본계 보험사인 미쓰이스미토모해상화재보험의 한국지점 인가를 내줬다. 미쓰이스미토모는 이날부터 단기수출보험 업무를 할 수 있게 됐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