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주택금융공사는 초등학생들의 문화예술 교육을 위해 오케스트라 운영비를 지원한다고 14일 발표했다. 주택금융공사는 부산시 교육청에서 추천한 동명초등학교에 악기 구입비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지역사회의 문화예술 교육 격차를 해소하겠다는 취지다. 김재천 주택금융공사 사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문화예술 지원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아이들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은정 기자 kej@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