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자동차가 기존 인천 및 송도서비스센터를 통합해 확대·이전한 '인천서비스센터'를 새로 연다고 14일 밝혔다.

인천서비스센터는 인천시 남구 도화동에 위치한다. 경인 고속도로 도화 IC와 지하철역에 인접한 곳에 자리 잡아 접근성을 높였다. 연면적 1만9,121여㎡(약 5,784평) 지하 1층, 지상 5층 규모로 건립됐다.

새 서비스센터는 정비 뿐 아니라 시승, 신차구매 상담 등 자동차에 관련된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한번에 제공한다. 또 접수 및 상담 공간과 대기 공간을 분리시켜 공간별 소음 유입을 최소화했고 가구 배치 등 공간 독립성을 갖췄다.

한편, 기아차는 전국에 총 18개 직영 서비스센터를 운영중이다.

기아차, 인천서비스센터 개소..."시승, 신차 구매 한번에"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칼럼]EV 무풍지대 한국, 발목 잡는 것은...
▶ FMK 무리한 확장에 판매사들 고통 가중?
▶ 차보다 비싼 화물차 번호판 값 내려갈까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