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백승희 / 사진제공=드림스톤 엔터테인먼트

백승희 / 사진제공=드림스톤 엔터테인먼트

백승희 / 사진제공=드림스톤 엔터테인먼트

배우 백승희가 드림스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14일 드림스톤엔터테인먼트는 CF모델로 데뷔해 연기활동을 하고있는 배우 백승희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백승희는 SBS ‘시크릿가든’, KBS2 ‘강력반’, MBC ‘나도꽃’, MBC ‘아이두 아이두’, MBC ‘메이퀸’ 등의 작품을 통해 여러 캐릭터를 소화하는 배우로서 입지를 단단하게 만들어 나가고 있다.

최근에는 tvN ‘울지 않는 새’에서 주연으로 발탁돼 주목받고 있는 라이징 스타이다.

최근 간미연과 계약한 드림스톤엔터테인먼트 김동석대표는 “배우 백승희가 한 식구가 되어 배우 매니지먼트회사라는 입지에 힘을 더할 것으로 기대한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라며 전속계약 소감을 남겼다.

한편 드림스톤엔터테인먼트는 간미연, 김윤경, 문지윤, 박지일 등이 속해 있는 배우전문 매니지먼트 회사로 영화 및 연극 투자&제작과 R&D웍스(차지연,리사,이예은,송용진)와 MOU관계를 통해 뮤지컬제작 투자를 하고 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