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인천서비스센터 열어…경기권 고객 접근성 강화

기아자동차는 기존 인천서비스센터와 송도서비스센터를 통합 및 확대·이전한 인천서비스센터를 14일 개소했다.

인천서비스센터는 인천광역시 남구 도화동에 위치했다. 경인 고속도로 도화 IC와 지하철역(1호선 주안역 및 인천지하철 2호선 시민공원역)에 인접해있다.

연면적 1만9121여m2(약 5784평) 지하 1층~지상 5층 규모다. 고객이 정비 서비스뿐 아니라 시승 서비스, 차량 구매 상담 등 자동차에 관련된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한번에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기아차(40,600 -0.12%) 관계자는 “인천서비스센터 개소를 계기로 인천 및 경기서부 지역 기아차 고객들의 편의가 향상되기를 바란다”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서비스 인프라 개선 및 고객 지향적 서비스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아차는 전국에 총 18개 직영 서비스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