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마이클 리 음반 커버

사진=마이클 리 음반 커버

사진=마이클 리 음반 커버

뮤지컬 배우이자 JTBC ‘팬텀싱어’의 프로듀서로 활약 중 마이클 리가 1980년대 히트 록 음악을 수록한 첫 음반 ‘Unconventional’을 발매한다.

마이클 리는 최근 ‘팬텀싱어’에서 ‘따뜻한 심사위원’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훈훈한 인상을 남겼다. 한국계 미국인 배우로서 1994년 의대진학을 위해 미국 스탠포드 심리학과 재학 중, 브로드웨이 뮤지컬 ‘Miss Saigon’의 Thuy 역으로 데뷔해 뮤지컬 무대에 섰다. 국내에서는 2006년 ‘Miss Saigon’ 한국 프로덕션의 Chris 역으로 출연하면서 국내에도 이름을 알렸다.

이후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노트르담 드 파리’, ‘미스사이공’, ‘프리실라’ 등 일일이 열거하기 힘들 정도의 수많은 뮤지컬 작품을 통하여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인정받았다.

이번에 발매하는 ‘Unconventional’ 음반은 그가 평소 어린 시절부터 동경해왔던 본 조비의 넘버들을 비롯해 한국팬들에게 꾸준히 사랑 받는 80년대 록 히트곡을 모아서 제작했다. 뮤지컬 배우에서 록 스타로서의 이미지 변신을 시도한 것이 결코 우연이 아닌 뮤지컬 배우이기 이전에 그의 음악적 내면에 숨겨져 있던 록 음악에 대한 열정을 이 음반을 통해서 보여주겠다는 각오다.

12월 말께 오프라인 발매에 앞서 지난 13일 멜론, 소리바다, 벅스, 엠넷 등 주요 음원 사이트를 통해 7곡의 음원을 선공개해 호응을 얻었다.

마이클 리는 또 한국 데뷔 10주년을 맞아 오는 27일과 28일 오후 8시 이태원의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에서 마이클 리의 첫 단독콘서트 ‘ROCK PARTY’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