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K그룹이 14일 정통과 유행, 동양과 서양처럼 전혀 다른 문화를 한 식탁에서 즐길 수 있는 글로벌 다이닝 공간 `식탁(SICTAC)`을 정식 론칭과 함께 발산점을 오픈했다.MPK그룹은 식탁 론칭을 앞두고 지난 3월부터 이화여대 후문에 시범 매장인 하늬솔점을 개설 운영하며 다양한 글로벌 메뉴를 주기적으로 개발하고, 소비자 선호 메뉴를 최종적으로 선정해 하나의 식탁에서 맛볼 수 있는 식탁의 콘셉트를 만들어 냈다.식탁 하늬솔점은 시범 운영임에도 불구, 다양한 메뉴와 합리적인 가격 등으로 고객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면서 이대 후문 명소로 자리잡는데 성공했다.식탁(SICTAC)은 다양한 경험과 숙련된 조리기술을 가진 셰프들로 강화된 연구개발을 통해 각양각색의 메뉴들을 선보이고 있다.화덕피자, 파스타, 리조또 등 이탈리안 메뉴를 기본으로, 저온 진공 조리 방식인 수비드 공법으로 만든 부드러운 스테이크, 화덕빵을 곁들여 제철채소와 함께 든든한 한끼로 즐길 수 있는 샐러드, 한국, 중국, 타이 등 세계 각국의 레시피를 응용해 만든 각종 다이닝 메뉴 50여종을 운영한다.1만원 초중반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다양한 음식을 즐길 수 있는 것도 식탁의 매력이다.여기에 전면 배치된 오픈형 키친 인테리어와 대형 화덕을 통해 셰프들의 음식 조리 모습을 지켜볼 수 있어 위생과 식재료, 전문성에 대한 신뢰도도 높였다. MPK그룹은 내년 상반기에 식탁 직영매장 5개를 개점하고 하반기부터 주요 상권 위주로 가맹점을 개설해 나갈 예정이다.MPK그룹 관계자는 "식탁은 세상의 모든 메뉴를 한 곳에서 즐길 수 있다는 콘셉트 처럼 남녀노소 세대 간 구분 없이 따뜻한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는 곳"이라며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레스토랑인 만큼 전국민의 사랑을 받을 수 있는 브랜드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한편, 이번에 오픈한 발산점은 우장산역 4번 출구쪽 미스터피자 매장 2층에 자리잡았다.발산점은 1층에 미스터피자, 2층에 식탁이 자리잡고 있지만 방문 고객들은 미스터피자와 식탁 메뉴를 어느 곳에서든 주문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복합매장 운영을 통해서 기존 미스터피자의 고객과 함께 신규 유입되는 고객의 입맛을 사로잡아 지역의 핫플레이스로 자리 잡겠다는 계획이다.식탁 발산점은 오픈을 기념하여 커플세트와 패밀리세트 등 최대 22,000원의 할인 혜택을 볼 수 있는 겨울 한정 세트를 17일부터 판매한다.국승한기자 shkook@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김주혁, 정준영의 친구 소개 제안에 "너무 어려"…알고보니 이유영과 `동갑`ㆍ이정후 사망, "연극 무대 설치+잡일 열심히 해" 연기 대해 `열정` 가득했는데ㆍ`세월호 7시간 핵심증인` 간호장교, 3차 청문회 불출석ㆍ아키바 리에 "내 남자친구 이재학, 피곤한 스타일 아니다"ㆍ우병우 19일 청문회 출석, 불출석 최순실은?… "구치소 청문회 추진"ⓒ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