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오윤아(왼쪽), 박진희 / 사진제공=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오윤아(왼쪽), 박진희 / 사진제공=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오윤아(왼쪽), 박진희 / 사진제공=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훈훈한 모습의 오윤아, 박진희의 모습이 공개됐다.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14일 KBS2 수목드라마 ‘오 마이 금비'(극본 전호성, 연출 김영조)에 출연 중인 오윤아, 박진희의 다정한 모습을 담은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했다.

오윤아와 박진희는 현재 드라마 속 각각 금비(허정은)를 버린 친모 유주영, 현재 휘철(오지호)과 금비를 돌보고 있는 고강희 역을 맡아 대립 구도를 세우고 있다.

하지만 이날 공개된 사진에서는 드라마 속 분위기와 달리 다정하게 머리를 맞대고 있는 사진부터 브이(V) 포즈로 장난 가득한 모습까지 공개되며 절친한 사이임을 보여줬다. 실제 두 사람은 쉬는 시간에도 더불어 대본을 맞춰보고 수다를 떨며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촬영을 이어가고 있다는 후문이다.

앞서 아역 배우 허정은과 실제 모녀 사이 부럽지 않은 닮은꼴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하며 살가운 모습을 인증했던 오윤아는 남다른 친화력으로 출연배우들과 두루 좋은 호흡을 보이며 드라마 후반 작업에 몰두하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