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투의 화신` 조정석과 공효진의 `병원 로맨스`가 펼쳐질까.지난 31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에서는 유방암 진단을 받고 입원하게 된 이화신(조정석 분)은 설상가상으로 표나리(공효진 분)와 같은 병실을 쓰게 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그런 가운데 1일 방송에서는 멘붕에 멘붕을 거듭하는 이화신의 파란만장한 병원 생활기가 그려질 예정이다.마초기자 이화신에겐 암 소식은 물론, 분홍색 병원복을 비롯해 수술에 대한 걱정과 담당의 금석호(배해선 분)의 폭풍 같은 잔소리 폭격이 그를 더욱 힘들게 만든다고. 특히 조정석(이화신 역)이 시시각각 변하는 이화신의 감정을 유연하게 풀어나가며 보는 재미를 배가시킨다.또한 바람 잘 날 없는 뉴스룸의 사건들과 인물들의 감정변화가 스토리를 더욱 흥미롭게 만든다. 표나리(공효진 분)를 만나고자 뉴스룸을 찾은 고정원(고경표 분)은 태국행 비행기에서 기쁜 마음을 “바람 먹고 구름 똥 싼 기분”이라고 말한 그녀의 표현에 공감하게 되는 사건과 마주하게 된다. 이는 고정원의 마음에 강력한 소용돌이를 일으킨다고 해 삼각 로맨스에 중요한 키가 될지 궁금증을 유발하고 있다.이 밖에도 방송에 비상이 걸린 뉴스룸 때문에 기상캐스터들을 급 소집한 계성숙(이미숙 분), 고등학생들의 우정과 사랑을 그려내고 있는 이빨강(문가영 분), 표치열(김정현 분), 오대구(안우연 분)의 미묘해지는 감정들도 놓치지 말아야 할 주요 포인트가 될 것이다.‘질투의 화신’ 4회는 1일 밤 10시에 방송된다.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47만 명 대피령 “공포스럽고 두려워”....아무 것도 필요없어ㆍ삼성전자, 이통3사에 `갤노트7` 공급 중단ㆍ사이다 강수정 “이런 하트 보셨나요?” 비키니 발언 ‘깜놀’ㆍ조윤선 인사청문회, 고성·막말 ‘아수라장’…손혜원 “닥치세요” 발언 사과ㆍ가수 한혜진, 남편이 선물한 `상상초월` 대저택… 화려한 인테리어 남달라ⓒ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