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우리 결혼했어요’ 모델 김진경과 매드타운 조타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우리 결혼했어요’ 모델 김진경과 매드타운 조타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우리 결혼했어요’ 모델 김진경과 매드타운 조타 / 사진제공=MBC 방송화면

‘우결’ 매드타운 조타가 모델 김진경의 애교에 함박웃음을 지었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이하 우결)’에서는 조타가 김진경에게 소원을 말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조타는 김진경에게 “하루종일 여보라고 불러달라”고 말했다. 김진경은 말이 끝나기가 무섭게 “알았어, 여보”라면서 귀여운 ‘여보 퍼레이드’를 선보였다. 조타는 “못할 줄 알았는데 잘한다”면서도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

조타는 이후 인터뷰를 통해 “진경이에게 수많은 오빠들이 있잖나. 이제는 오빠 말고 특별한 여보가 되고 싶었다”고 밝혔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