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가수 겸 음악 프로듀서 이현도 / 사진제공=MBC

가수 겸 음악 프로듀서 이현도 / 사진제공=MBC

가수 겸 음악 프로듀서 이현도 / 사진제공=MBC

가수 이현도 측이 강제 추행 혐의에 대해 전면 부인했다.

29일 이현도 측은 “고소인 측 주장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현도는 고소인이 주장하는 내용 자체도 사실무근이며 해당 피소사실에 대해서도 오늘 기사를 통해 접했으며, 어떠한 조사조차 받은 사실이 없다”고 전했다.

또한 “전혀 사실에도 없는 고소인의 주장은 악의적인 의도로 밖에 해석이 안되며, 무고 공갈에 대해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다. 진실을 밝히기 위해 수사에 성실히 협조할 것이며, 모든 사실관계가 수사과정을 통해 명명백백하게 밝혀지길 바란다. 수사 과정을 통해 모든 진실이 밝혀질 것이라 믿는다”고 덧붙였다.

29일 한 매체는 이현도가 강제추행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고 있다고 보도한 바 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