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창업 경진대회에서 목원대학교 창업동아리가 우수 창업팀으로 선정됐습니다.목원대는 SK청년비상 사업단이 지난 19~20일 경기 용인 SK아카데미에서 개최한 `SK청년비상 캠프`에서 목원대 SK청년비상 창업동아리 `특이케이스`가 우수 창업팀으로 선정됐다고 29일 밝혔습니다. 이번에 수상한 창업팀 `특이케이스`는 광고홍보언론학과 3학년인 유지연, 양문규, 이재영 씨로 구성됐습니다.SK청년비상 캠프는 경쟁력있는 창업동아리를 선발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가진 대학생 청년창업자를 발굴하기 위한 지원 사업입니다.이번 캠프에는 총 25개 대학 50개 팀의 창업동아리가 참가해 최종 10팀이 우수 창업동아리로 선발됐습니다.이번에 수상흔 `특이케이스`는 휴대성을 겸비한 휴대폰 케이스 형태의 뷰티 아이템을 소개해 우수 창업팀으로 꼽혔습니다.정철호 사업단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창업강좌를 수강하고 동아리 활동을 지원받은 팀에서 우수한 성과를 거둬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대학생들의 기업가정신 함양 및 창업역량 강화에 총력을 기울이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이근형기자 lgh04@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백년손님`, `후포리 회장님` 故 최복례 여사 추모 특집ㆍ‘해피투게더3’ C.I.V.A 이수민, “서산 국밥집 딸..금수저 아냐”ㆍ부산 가스냄새는 부취제 “놀라 기절할 뻔”...인체에 해로워!ㆍ서인국 남지현 “드디어 찾았어”...윤상현까지 ‘완벽 캐스팅’ㆍ`해피투게더3` 이수민 "`보니하니` 이수민, 검색어 뒤짚힐 것"ⓒ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