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룡 금융위원장이 최근 기업구조조정과 관련해 일부 은행들이 경쟁적으로 여신회수를 하려는 움직임과 관련해 시중은행장들에게 "경기민감업종에 대한 무분별한 여신 회수를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29일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금감원 하영구 은행연합회장의 초청으로 금감원 연수원 회의장에서 열린 은행장 조찬 간담회에서 가계부채 관리, 성과중심문화 확산 등 은행권의 주요 현안에 대해 논의하고 이같이 언급했습니다.임종룡 위원장은 이어 "최근 조선업 등 경기민감업종에 대해 은행들이 경쟁적으로 여신회수를 하려는 움직임이 있는 것으로 안다"며 "기업들의 여신의 경우 중장기 전망 등을 근간으로 옥석을 가려 운영해 달라”고 주문했습니다.임 위원장은 “일시적인 유동성 문제만 해결되면 경쟁력을 가진 기업들이 많다”고 강조했습니다.임종룡 금융위원장은 은행장들에게 은행권 금융개혁 추진과정에 협조해 준 것에 대해 감사의 뜻을 전하며 "사잇돌 대출 등 서민금융지원 확대와 8월부터 시행되는 지배구조법 등에 대해서도 철저한 준비를 해달라"고 언급했습니다.임 위원장은 이와함께 "가계부채의 경우 현재 집단대출을 중심으로 주택담보대출이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다"며 은행들이 사업타당성을 고려해 자체적으로 관리를 잘해 달라"고 말했습니다.이번 초청 간담회에서 은행권에서는 ISA와 관련해 가입대상을 가정주부나 청소년까지 확대하고, 현재 사망하거나 해외 이전시에만 가능하게 돼 있는 중도인출 허용범위를 완화해 줄 것을 건의했습니다.임종룡 위원장은 앞으로도 정기적으로 은행장 초청 간담회에 참석해 은행권 현안 등을 논의하는 한편, 금융개혁 추진 과정에서 현장의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경청해 나갈 계획입니다.이번 초청 간담회에는 임종륭 금융위원장과 하영구 은행연합회장, 8개 시중은행 행장들이 참석했습니다.김정필기자 jpkim@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장태산 자연휴양림 “이런 아름다움 처음이야”ㆍ`백년손님`, `후포리 회장님` 故 최복례 여사 추모 특집ㆍ김태현 이사장 `그녀를 노린 까닭은`...할머니 고통 알까?ㆍ‘해피투게더3’ C.I.V.A 이수민, “서산 국밥집 딸..금수저 아냐”ㆍ부산 가스냄새는 부취제 “놀라 기절할 뻔”...인체에 해로워!ⓒ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