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블랙핑크 티저 이미지 /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블랙핑크 티저 이미지 /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블랙핑크 티저 이미지 /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YG엔터테인먼트에서 7년 만에 선보이는 걸그룹 블랙핑크(BLACKPINK)의 데뷔일자가 확정됐다.

YG는 29일 공식 블로그를 통해 블랙핑크의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티저포스터에는 블랙핑크 멤버들의 손으로 추측되는 사진과 ‘BLACK PINK IN YOUR AREA’라는 문구와 함께 ‘8 AUG 8TH 8PM’ 이라고 밝혀, 오는 8월 8일 오후 8시 데뷔를 예고하고 있다.

제니·지수·리사·로제 총 4명으로 구성된 블랙핑크는 평균연령 만 19세로, 길게는 6년, 짧게는 4년간 YG에서 고강도 훈련을 받아온 최고의 실력자들로 구성된 것으로 알려졌다.

팀명 블랙핑크는 가장 예쁜 색이라 할 수 있는 ‘핑크’에 ‘블랙’을 덧붙여서 ‘특별한 여성 그룹’ 이라는 것과 동시에 외모와 실력을 함께 겸비한 팀이라는 뜻을 지니고 있다.

애초 9명 정도의 걸그룹을 기획했으나 수년 전부터 4명의 멤버로 최종 확정하고, 이들의 역량에 집중해온 만큼 멤버 개개인의 매력과 개성이 대중들에게 크게 어필할 것으로 기대된다.

여기에 2NE1과 빅뱅의 다수 히트곡을 프로듀싱해 온 YG의 메인 프로듀서인 테디가 전곡 작사, 작곡 디렉팅을 직접 맡았다는 점에서 더욱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특히 이들의 안무영상은 공개한 지 23일 만에 이미 500만뷰를 돌파해 높은 관심을 입증했다. 영상은 공개된 지 하루 만에 100만, 3일 만에 200만, 9일 만에 300만, 불과 2주일 여 만에 400만을 달성하는 놀라운 성적을 거뒀다.

블랙핑크는 최근 총 3편의 뮤직비디오 촬영을 마치고, 데뷔 안무곡을 해외 유명 안무가 4명에게 동시 진행시키고 있을 만큼 블록버스터급 데뷔를 앞두고 있어, 과연 어떤 모습으로 대중 앞에서 설지 주목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