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LSA(Star Asia Laser Surgeons Allies) 에서 초대회장을 맡은 한국의 여운철 원장.

SALSA(Star Asia Laser Surgeons Allies) 에서 초대회장을 맡은 한국의 여운철 원장.

- 제이시스메디칼, 국내 미용의료기기 업체 최초로 국제 심포지움(SALSA) 개최

- 13개국 150여 명 참가, 국제 심포지움으로서 가치를 인정받아

국내 피부미용 의료기기 제조사인 ㈜제이시스메디칼(대표 강동환)이 피부미용의료기기 제조업체로는 최초로 국제 심포지움을 개최해 화제다.

이번 행사는 지난 6월 29일부터 30일까지 양일간 태국 푸켓에서 개최됐으며 아시아, 미국, 유럽, 인도 등 전 세계 13개국 약 150여 명이 참가한 대규모 국제 심포지움이었다.

SALSA(Star Asia Laser Surgeons Allies)라는 정식 명칭을 지닌 이번 행사에서는 초대회장을 맡은 한국의 여운철 원장을 비롯, 미국의 닥터 쉐리 토마스(Dr. Sherry Thomas), 스페인의 닥터 줄리 수아레즈(Dr. July Jaimes Suarez), 말레이시아의 닥터 웅크 샤린(Dr. Ungku Shahrin), 인도의 닥터 비벡 메타(Dr. Vivek Mehta) 등 10개국, 12명의 국내 및 해외 의사가 연사로 참여했다.

특히 이미 유럽 CE인증을 획득하여 해외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는 제이시스의 지방 치료 장비인 리포셀™(LIPOcel™)이 주목 받았다. 이는 특허기능인 컨택트 쿨링(Contact Cooling) 시스템을 통해 높은 에너지에도 환자들이 느끼는 통증이 적어 상대적으로 단기간에 좋은 효과를 거둘 수 있다는 점이 참가자들에게 큰 공감을 일으킨 것 같다고 제이시스 메디칼 관계자는 말했다.

게다가 최근 업그레이드 된 기능으로 매출이 늘고 있는 울트라셀(ULTRAcel)과 Nd:YAG 장비인 트라이빔(TRI-BEAM) 그리고 CO2 레이저 장비인 엣지원(Edge ONE)과 관련된 다양한 연구결과 및 시술방법 등도 소개되었다.

제이시스 메디칼 마케팅 담당자는 글로벌 기업으로서의 명성이 확인 된 이번 SALSA 심포지움은 첫 회의 성공적인 결과에 힘입어 다양한 프로그램과 함께 지속적으로 개최 될 계획이라고 밝혀 앞으로 그 행보가 기대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