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업계 주목 받는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 판교 아브뉴프랑에 집결!

최근 디자인&패션 업계에서는 신진 디자이너들의 독특하면서도 대중적인 디자인의 의류 및 패션잡화 상품이 소위 대세를 이루고 있다. 이러한 트랜드를 이끄는 신진 디자이너들이 판교 아브뉴프랑에 모인다.

서울디자인재단 산하의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에서 진행하는 이번 행사는 오는 6월 30일(목)부터 7월 10일(일)까지 11일간 팝업스토어로 운영된다.

이번 행사에서는 여성복, 잡화 및 주얼리 브랜드로 선별된 총 8개의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 입주 및 졸업 브랜드가 참여하며, S/S 상품과 더불어 F/W상품을 최대 80%까지 할인 판매할 예정이다. 이번 팝업스토어에 참여한 신진 디자이너 브랜드는 총 8개로 국내 패션업계에서 주목 받는 디자이너들이다.

특히, KBS에서 방영된 ‘아이가 다섯‘의 배우 임수향과 신혜선에게 협찬돼 화제를 모았던 여성복 브랜드 ‘VLEEDA(블리다)‘와 핸드백 브랜드 ‘CUSTOMI(커스토미)‘의 S/S 시즌 컬렉션 상품을 이번 팝업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다. 또한, Olive TV ‘테이스티 로드‘의 김민정이 착용해 많은 인기를 끌고 있는 액세서리 브랜드 ‘Viola.Y(비올라와이)‘의 S/S 시즌 컬렉션 상품도 이번 행사에서 만나볼 수 있다.

팝업 세일 운영시간은 오전 11시~오후 10시이며, 세일기간 동안 매장 방문시 각 브랜드의 컬렉션을 소개하는 디자이너를 직접 만나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서울디자인재단 산하의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Seoul Fashion Creative Studio)는 창의적이고 참신한 감각을 가진 신진 디자이너들을 양성하기 위해 2009년 서울시가 지원하는 패션 인큐베이팅 사업이다.

유망 신진 디자이너들에게 창작비와 창작 공간 외에 온/오프라인 유통업체 입점과 팝업 행사 연계 등의 마케팅을 지원하고, 서울패션위크 데뷔를 비롯한 스타협찬과 룩북 제작, 온라인 마케팅 등의 홍보, 그리고 교육과 멘토링을 지원하고 있다.

판교 아브뉴프랑(AVENUE FRANCE)은 호반건설이 100% 임대 및 관리 운영하는 새로운 쇼핑 스트리트(Premium dining street)로 F&B, 패션, 리테일, 뷰티 등이 복합된 라이프스타일 쇼핑몰로 ‘프랑스’와 ‘길’이라는 테마로 약 200m의 스트리트를 걸으며 프랑스 파리의 멋과 맛, 여유를 즐길 수 있는 복합공간으로 2013년 4월 오픈했다.

고급스러운 분위기, 트렌드 세터들이 선호하는 다양한 브랜드, 지역 사회와 소통하고 상생하는 다양한 활동으로 20대에서 40대까지 젊은 오피스 근무자들과 영패밀리(Young Family)들이 자주 찾는 ‘핫 플레이스’로 명성이 나 있다.

이처럼 트렌디한 디자인의 패션을 추구하는 젊은 세대들이 자주 찾는 판교 아브뉴프랑과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 소속의 신진 디자이너들이 만나 이번 팝업스토어 행사에서 높은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보인다.

본 팝업세일 행사에서는 10만원 이상 구매고객에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 디자이너 브랜드 VLEEDA(블리다)와 디자인 콜라보레이션한 에코백을 선착순으로 증정하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