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남부지역의 동-서를 연결하는 ‘강남순환로’가 오는 3일 개통됩니다.서울시는 금천구 시흥동에서 서초구 우면동으로 이어지는 강남순환로 1단계 구간 13.8km를 오는 3일 개통한다고 20일 밝혔습니다.서울시는 강남순환로의 개통으로 금천~강남 간 이동시간이 최소 30분 이상 단축될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강남순환로는 금천구 독산동과 강남구 수서동을 연결하는 총연장 22.9km의 순환형 도시고속화도로로 올림픽대로와 남부순환로의 상습정체를 해소하기 위해 지난 2007년 착공됐습니다.이번에 개통하는 구간은 자동차전용도로로 이륜자동차 통행이 제한되고 환경영향평가에 따라 10톤 이상 화물차량도 다닐 수 없습니다.통행료는 금천구 시흥동에서 서초구 우면동까지의 구간에만 적용되며 승용차 기준으로 1,600원을 양 끝에 있는 영업소를 통과할 때 내는 방식입니다.김준기 서울시 안전총괄본부장은 “아직 공사가 진행 중인 나머지 구간도 조속히 완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고영욱기자 yyko@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안시현 12년 만에 우승 "은퇴 고민…딸 얼굴 보고 힘 얻어"ㆍ박유천 화장실 그림 심리상태 분석해보니 "배변기 큰 억압 경험"ㆍ전효성, 뇌쇄적 비키니 화보 시선 집중ㆍ1박2일 조은정 누구? 롤 게임 여신+이대 무용과 `미모 화들짝`ㆍ‘스타트렉’ 안톤 옐친 사망, 할리우드 ★들도 큰 슬픔...애도물결ⓒ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