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마마무 / 사진=RBW 제공

마마무 / 사진=RBW 제공

마마무 / 사진=RBW 제공

실력파 걸그룹 마마무가 데뷔 2주년을 맞았다.

마마무는 19일 밤 네이버 V앱 생방송을 통해 데뷔 2주년을 기념하며 자축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마마무는 “오늘은 마마무 2주년~ 올해 2주년이 돼 콘서트를 한다. 우리가 20주년이 되면 다 같이 디너쇼 하고 싶다. 그리고 무무들 덕분에 마마무는 꽃길만 걸었다. 이젠 우리가 무무에게 무꽃길을 만들어 주고 싶다”며 팬들을 향한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또한 “우리 마마무 뜻이 아기 옹알이란 의미를 갖고 있는데 이제 마마무가 2살이 돼 진짜 옹알이를 하는 단계에 왔다. 앞으로 점점 더 성장하는 마마무가 될 테니 오래오래 함께 했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화려하고 알찬 콘서트를 열심히 준비 중이니 많이 기대해주고 응원해 달라”며 첫 단독 콘서트 홍보도 잊지 않았다.

마지막으로 “항상 너무 고맙다. 이번 콘서트 때 돌잡이를 한 번 해보고 싶다. 그때 우리가 꼭 실을 잡아서 오래가도록 하겠다. 앞으로도 좋은 음악 들려드리겠다”며 팬들을 향한 진심을 전해 감동을 선사했다.

앞서 마마무의 팬들은 마마무의 데뷔 2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지하철 역사 내부광고를 비롯해 멤버 휘인과 화사의 고향 전주시에 ‘마마무 숲’을 조성하는 등 의미 있는 선물을 했다.

2014년 6월 19일 KBS2 ‘뮤직뱅크’에서 데뷔곡 ‘Mr. 애매모호’로 데뷔한 마마무는 치열한 가요시장에서 뛰어난 가창력과 화려한 퍼포먼스를 앞세워 불과 2년 만에 신인 걸그룹에서 국민 걸그룹 반열에 올랐다.

데뷔 이후, 마마무는 2015년 ‘가온차트 K-POP 어워드’ 신인상 수상을 비롯해 미국 빌보드가 선정한 ‘2015년 주목해야 하는 K팝 아티스트’에 선정되며 국내외에서 ‘슈퍼 루키’로서 존재감을 인정받았다.

올해 2월에는 첫 번째 정규앨범 ‘멜팅(Melting)’의 타이틀곡 ‘넌 is 뭔들’로 음원차트 퍼펙트 올킬, 음악방송 그랜드 슬램 달성 등 1위를 휩쓸며 ‘믿듣맘무(믿고 듣는 마마무)’라는 수식어까지 탄생시켰다.

마마무는 2년 동안 데뷔곡 ‘Mr.애매모호’를 시작으로 ‘피아노맨’, ‘음오아예’, ‘넌 is 뭔들’까지 4연속 메가히트로 탄탄한 팬덤을 구축하며,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인지도를 높이며 K팝 대표 걸그룹으로 자리매김했다.

한편, 데뷔 2주년을 맞은 마마무는 걸그룹 최단 기간에 첫 단독 콘서트를 갖는다.

오는 8월 13일~14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내 올림픽홀에서 첫 단독 콘서트 ‘2016 MAMAMOO CONCERT ’을 개최한다. 콘서트 티켓 오픈은 인터파크를 통해 20일 오후 8시 팬클럽 선예매, 22일 오후 8시부터 일반 예매가 시작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