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송윤아 / 사진=조슬기 기자 kelly@

송윤아 / 사진=조슬기 기자 kelly@

송윤아 / 사진=조슬기 기자 kelly@

송윤아가 데뷔 후 첫 케이블행을 논의 중이다.

송윤아의 소속사 스노우볼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0일 텐아시아에 “송윤아가 tvN 새 드라마 ‘K2′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이라면서 “출연은 다음 주 안으로 확정될 것”이라고 밝혔다.

송윤아는 극 중 유력대권주자의 아내이자 재벌가의 딸 최유진 역을 제안 받았다. 청렴하고 자애롭지만 그 안에는 야망과 카리스마가 가득한 인물로 대한민국 재계를 평정하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다.

송윤아가 ‘K2′ 출연을 확정 짓는다면 지난해 9월 종영한 KBS2 ‘어셈블리’ 이후 약 1년 만의 복귀다. 더불어 송윤아의 첫 tvN 드라마 출연으로 기대를 모은다.

‘K2’는 국가와 동료를 사랑했지만 그로부터 버림받은 경호원, 사랑마저 복수의 도구로 사용하려는 유력 대선후보의 숨겨진 딸의 이야기를 담는다. ‘용팔이’ 장혁린 작가가 집필을 맡고, ‘추노’ ‘빠스껫 볼’의 곽정한 PD가 의기투합한다. 지창욱이 남자 주인공 물망에 올랐다.

‘굿와이프’ 후속으로 오는 9월 방송될 예정이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