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화여자대학교(총장 김숙자)는 BCC(Baewha Culture Cluster)구축을 통한 융복합형 문화관광서비스 창의인재 양성을 특성화사업으로 하여 교육부 특성화 전문대학 육성사업에 선정되었다.서울의 중심에 위치하면서 경복궁, 덕수궁 등 전통적 문화유산들을 바로 가까이에 두고 있고 118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배화학원이 설립한 배화여대는 교내에도 등록문화재 1점, 서울시 문화재자료 2점을 보유하고 있으므로 역사성, 전통성을 특성화하여 현대와 미래를 융합한 문화관광산업, 외식문화산업, 패션문화산업 분야의 산업현장에 부합하는 전문인력 양성 프로그램을 수행할 여건을 충분히 갖추고 있다.또한 배화여대는 이미 문화재청, 서울 웨스틴조선호텔과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 신세계면세점, 두타면세점 등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전통문화산업연구원을 개원하여 대한민국 명장회, (사)한국전통음식연구소 등과의 협력을 통하여 융복합형 문화관광서비스 분야의 고등 전문인력양성을 준비해 왔다.배화여대 김숙자 총장은 이번 특성화 사업을 계기로 배화여대가 “NCS기반 및 현장중심 문화관광서비스 창의인재를 양성하여 특별히 서울지역의 문화관광서비스 산업 육성에 기여하는 대학이 되겠다”고 말했다.국승한 팀장 shkook@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검찰, `대우조선해양 분식` 수조원 추가 적발ㆍ1박2일 조은정 누구? 롤 게임 여신+이대 무용과 `미모 화들짝`ㆍ박신혜, 이성경에 애정 듬뿍…"넘치는 너의 애교"ㆍ‘1박2일’ 윤시윤-김종민-데프콘 진솔고백 통했다…시청률 1위 ‘굳건’ㆍ온새미로의 뜻…닭도리탕 일본어 아니다?ⓒ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