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장진리 기자]
이서진

이서진

‘결혼계약’ 유이가 이서진의 마음을 돌리기 위해 그를 차갑게 내쳤다.

9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결혼계약'(극본 정유경 연출 김진민)에서는 자신의 마음을 확인하려 하는 한지훈(이서진)을 차갑게 외면하는 강혜수(유이)의 모습이 그려졌다.

강혜수는 한지훈과 노는 딸 은성이를 억지로 방으로 데려나가며 “엄마 말 잘들어. 이제 우리 이사갈 거야”라며 “아저씨랑은 결혼 안 해. 엄마는 은성이하고만 살고 싶어졌거든”이라고 말해 딸 은성과 한지훈을 모두 울린다.

한지훈은 늦은 밤 강혜수를 찾아가 “물어볼 게 있다. 한 번만 더 물어보겠다. 내가 그쪽에 정말 아무 것도 아니었느냐”라고 물으며 “내가 실수와 진심도 구분 못하는 그런 인간으로 보이냐”고 말했다. 한지훈의 말에 강혜수는 “촌스럽게 왜 그런 거에 자꾸 연연하세요. 키스 처음 해보셨어요?”라고 반문하며 “법원 언제 갈까요. 빠를 수록 좋아요. 일정 잡아주세요”라고 한지훈에게 이혼을 종용했다.

장진리 기자 mari@
사진. MBC ‘결혼계약’ 방송 화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