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비정상

비정상

‘비정상회담’ 일일 비정상 지석진과 타일러가 불꽃 튀는 토론을 벌였다.

4일 방송된 JTBC ‘비정상회담’에서는 지석진과 타일러가 ‘불편한 이웃 때문에 이사 가고 싶은 나’에 대해 토론을 나눴다.

이날 지석진은 “불편한 이웃 때문에 새로운 곳으로 이사를 가기에는 생각해야 할 것 이 너무 많다”며 반대했다.

하지만 타일러는 “집이 안주할 수 있는 공간이 되야하는데 지금 그러지 못한 상황이니까 이사를 가는게 맞다”고 반박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
사진. JTBC ‘비정상회담’ 방송 캡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