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슬기 인턴기자]
1459775357317

1459775357317

‘대박’ 전광렬이 이문식과 위험한 내기를 했다.

4일 방송된 SBS ‘대박'(연출 남건, 극본 권순규)에서는 이인좌(전광렬)가 백만금(이문식)에게 위험한 내기를 제안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인좌는 숙빈 최씨(윤진서)에게 어린 백대길(장근석)의 목숨을 걸고 위험한 내기를 제안했다. 마침 나타난 백만금이 “약속부터 하지. 이 판에서 내가 이기면 내 새끼 더 이상 건드리지 않는 걸로”라며 숙빈 최씨 대신 내기에 나섰다.

하지만 이인좌는 숙빈 최씨의 목숨까지 내기에 걸었다. 이어 백만금이 내기에서 지자, 이인좌는 숙빈 최씨와 포대기에 싸인 어린 백대길에게 화살을 쐈지만 다행히 화살이 빗나갔다.

정슬기 인턴기자 seulki_jung@
사진. SBS ‘대박’ 방송화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