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의 달인 메밀국수가 그야말로 방송 직후 화제다.생활의 달인 메밀국수는 이 때문에 주요 포털 화제의 음식 검색어로 등극했다.4일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에서는 따뜻해진 날씨를 맞아 입맛을 돋구는 메밀국수의 달인을 소개했는데, 주인공은 메밀에 대한 자부심 하나로, 최고의 메밀면을 만드는 달인 중의 달인.차별화된 제면 방법으로 손님들의 입맛 뿐 아니라 건강까지 책임진다는 김정영(46, 경력 26년)달인의 메밀면은 탱글탱글 살아있는 듯한 탄력을 자랑하며 인기를 누리고 있다.달인 면발의 비밀은 단맛, 쓴맛, 구수한 맛의 3가지 메밀을 적절하게 배합해 사용하는 것이다.거기에 메밀을 껍질째 갈아 넣어 메밀 안의 어느 영양소 하나 놓치는 것이 없다고 한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어디에서도 보기 힘든 진귀한 식재료를 이용해 육수를 우려내는 광경이 펼쳐져 시청자의 관심을 집중시켰다.방송 직후, 누리꾼들은 “정말 감동이다” “저런 분이 많이 존재해야 한다” “손님들의 건강가지 챙기다니 놀랍다” “한번쯤 가보고 싶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디지털콘텐츠팀한국경제TV 핫뉴스ㆍ`관악서 염산테러` 30대 女, 전남친 스토킹 피해자? "사건 처리 불만"ㆍ박현주, 대우증권 회장 맡는다…통합작업 직접 지휘ㆍ서울 집값 석달 만에 반등…주택시장 돈 몰린다ㆍ미스터피자 정우현 회장 경비원 폭행 논란, 안 때렸다더니 CCTV에 `딱`ㆍ세계 각국 정상들 포함된 최대 조세회피자료 폭로..한국인 195명ⓒ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