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터’, 강지환-성유리 본격 등장 예고…‘면접장엔 무슨 일?’

[bnt뉴스 이린 기자] ‘몬스터’ 강지환-성유리-박기웅-수현이 한 자리에서 만난다.

4월4일 방송될 MBC 월화드라마 ‘몬스터’(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주성우)에서는 강지환과 성유리가 본격 등장한다.

공개된 스틸컷에는 강지환(강기탄 역)과 성유리(오수연 역), 박기웅(도건우 역), 수현(유성애 역)이 면접 중인 모습이 담겨 있다. 네 사람은 정장차림에 수험표를 달고 면접에 응하고 있다.

특히 성유리와 수현 팔목에 붙어 있는 알 수 없는 무언가가 일반적이지 않은 면접임을 암시하며 그들이 면접에서 어떤 과정들을 겪게 되는지 기대가 모이고 있다.

극중 네 사람은 도도그룹 입사라는 같은 목표를 두고 경쟁할 것을 예고하고 있어 궁금증을 배가시킨다. 목표는 같지만 도도그룹에 입사하려는 목적은 각각 다른 네 사람의 이야기가 짜임새 있게 펼쳐지며 극적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한편 ‘몬스터’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사진제공: MB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