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한혜리 기자]
나무엑터스 제공

나무엑터스 제공

배우 유준상이 드라마 촬영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했다.

유준상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4일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tvN ‘피리부는 사나이'(극본 류용재, 연출 김홍선)의 촬영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유준상은 함께 출연하고 있는 배우 신하균과 다정한 포즈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신하균과 유준상은 극 중 협상가 주성찬과 앵커 윤희성 역으로 대립을 펼치는 상황. 극 중 캐릭터와는 상반된 두 사람의 다정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피리부는 사나이’ 관계자는 “신하균, 유준상 두 배우는 시청자들의 몰입을 높이는 연기로 극을 압도한다. 두 배우가 맞붙는 연기를 할 때마다 스태프들 역시 숨죽이고 연기를 볼 정도로 완벽한 카리스마를 보여준다. 연기뿐만 아니라 카메라가 꺼졌을 때는 서로를 따뜻하게 챙겨주는 다정한 모습으로 현장의 모범이 되고 있다”고 전했다.

‘피리부는 사나이’ 9회는 4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나무엑터스 페이스북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