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배우 제이슨 스타뎀 G5 TV 광고 모델 선정
1인 다역으로 스마트폰 확장성과 재미 표현
31일 출시 전 대규모 마케팅 진행…소비자 100만명 체험 유도
LG 'G5' TV CF 캡처. / 사진=LG전자 제공

LG 'G5' TV CF 캡처. /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77,200 0.00%)가 세계적인 영화배우 제이슨 스타뎀이 출연한 'G5' TV 광고를 내놓는다. 광고에서 제이슨 스타뎀은 홀로 10가지 역할을 선보이며 모듈폰 G5의 무한한 확장성을 표현한다.

LG전자는 29일 전략 스마트폰 G5의 TV 광고를 이번주부터 한국 미국 영국 등에서 순차적으로 공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광고는 페이스북 하이네켄 등 글로벌 기업의 TV 광고를 제작한 프레드릭 본드 감독이 연출했다.

광고 모델로 발탁된 제이슨 스타뎀은 영화 '트랜스포터' '분노의 질주' '스파이' '익스펜더블' 등에 출연했다. LG전자는 액션과 코믹 연기를 넘나드는 제이슨 스타뎀이 G5의 콘셉트를 잘 표현할 수 있다고 판단해 모델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광고는 제이슨 스타뎀이 미국 LA에서 지하철, 은행, 거리 등을 오가는 장면을 빠른 화면으로 담았다. 특히 G5의 무한한 확장성과 재밌는 모바일 경험을 표현하기 위해 제이슨 스타뎀 1인이 웨이터 경비원 아기 등 10가지 역할을 소화해냈다.

G5는 기기 하단을 분리해 다른 하드웨어(모듈)를 끼울 수 있는 세계 최초의 모듈폰이다.카메라 그립 모듈, 오디오 모듈 등 연결하는 모듈에 따라 스마트폰의 특정 기능을 강화하거나, 새로운 기능을 추가할 수 있다. LG전자는 G5와 연결되는 모듈과 유·무선 기기 등을 'LG 프렌즈'라고 부른다.

제이슨 스타뎀은 "이번 촬영에서 G5와 다양한 프렌즈들을 가지고 놀면서 잊을 수 없는 경험을 했다"며 "G5의 모바일 경험을 전달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LG전자는 오는 31일 G5 출시를 앞두고 대규모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전국 주요 1500여개 매장과 서울과 판교 6개 장소에서 체험존을 마련해 소비자 100만여명의 제품 체험을 유도한다.

31일 서울 강남에 있는 클럽 '옥타곤'에선 G5 론칭파티인 '드림 플레이어스 위드 G5 앤드 프렌즈'(Dream Players with G5 & Friends)도 연다. 총 20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 행사는 3일만에 1만명의 신청자가 몰렸다.
지난 주말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 마련된 'LG G5와 프렌즈' 체험존에 대규모 인파가 몰려있다. / 사진=LG전자 제공

지난 주말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에 마련된 'LG G5와 프렌즈' 체험존에 대규모 인파가 몰려있다. / 사진=LG전자 제공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