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권 대출 연체율(1개월 이상 원리금 연체)이 2개월 연속 상승했다. 가계대출과 기업대출 모두 두 달 연속으로 연체율이 올랐다.

금융감독원이 27일 발표한 2월 말 은행 대출채권 및 연체율 현황에 따르면 전체 은행 대출 연체율은 지난해 말 0.58%, 올 1월 말 0.67%에 이어 2월 말 0.70%로 상승했다.

부문별로 보면 가계대출 연체율은 12월 말 0.33%, 1월 말 0.36%에 이어 2월 말 0.38%로 올랐다.

기업대출 연체율은 지난해 말 0.78%에서 1월 말 0.92%, 2월 말 0.96%로 상승했다.

김일규 기자 black0419@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