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호텔서울은 다음달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홍콩 미슐랭 2스타 레스토랑인 `앰버 초청 미식회`를 진행한다고 27일 밝혔습니다.앰버(Amber)는 8회 연속 미슐랭 2스타, 2016년 기준 아시아 베스트 레스토랑 4위 등 홍콩 `랜드마크 만다린 오리엔탈 호텔`의 대표 프렌치 레스토랑입니다.이번 미식회에서는 앰버의 총괄 셰프 리차드 이케부스(Richard Ekkebus)를 포함한 3명의 셰프 등이 정통 프렌치를 기본으로 국내산 식재료의 특성을 살린 메뉴 등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롯데호텔측은 설명했습니다.정경준기자 jkj@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북한 청와대 타격 위협에 우리軍 "도발땐 北정권 파멸"ㆍ남규리, 군복무 중인 김재중과 한컷…`의외의 친분`ㆍ티아라, 5월 2일과 4일 일본 팬미팅 개최…3년 만의 방문 기대감 UPㆍ거미 ‘태양의 후예’ OST 인기 소감 “이렇게 좋아해 주실지 몰랐지 말입니다!ㆍ공유, 이천희 딸에게 애정 듬뿍…"영원한 삼촌팬"ⓒ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