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정부가 고령층의 부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내집연금 3종세트’를 다음달 출시하기로 했습니다.부채감소와 노후보장, 주거안정까지 1석3조의 효과를 볼 수 있다는 것이 정부의 설명입니다.박시은 기자의 보도입니다.<기자>다음달 25일 출시되는 ‘내집연금 3종세트’. 만 60세 이상 국민이 주택을 담보로 연금을 받을 수 있는 주택연금에 연령과 자산수준에 따른 인센티브를 부여한 상품들입니다.이중 가장 눈에 끄는 것은 주택담보대출의 주택연금 전환형입니다.60세 이상의 주택담보대출 보유자가 주택연금에 가입해 일부는 인출하여 대출을 갚고 잔여분은 매월 연금을 받는 상품인데 현행 50%였던 일시인출 한도가 70%로 대폭 늘어납니다.주택연금 가입 평균 주택가격인 3억원을 예로 들면, 일시 인출한도가 6,270만원에서 8,610원으로 확대돼 조기에 대출을 상환할 여력이 생기기 때문에 대출이자를 내는 대신 연금을 받을 수 있습니다.<인터뷰> 손병두 금융위원회 금융정책국장"일시인출 한도가 늘게 되면 60세 이상 평균 주택담보대출액인 6,900만원을 대부분 흡수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기존 주택담보대출이 있는 은행에서 주택연금에 가입하면 조기 대출상환에 따른 중도상환수수료도 면제됩니다.40~50대를 대상으로 한 주택연금 연계형 보금자리론. 보금자리론을 이용하면서 주택연금 가입을 약속하면 0.15%p의 우대금리를, 기존의 일시상환·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을 분할상환·고정금리 보금자리론으로 전환하면 0.15%p의 추가 금리우대를 받는 상품입니다.우대이자는 60세 연금 전환시점에 ‘전환 장려금’으로 일시 지급됩니다. 45세에 1억원의 보금자리론을 가입했다고 가정하면 각각 148만원, 296만원을 받게 됩니다.마지막으로 일정 소득·자산 이하 고령층에게 더 많은 연금을 지급하는 우대형 주택연금. 가입대상은 1억5,000만원 이하의 주택 보유자로 월지급금이 최대 15%까지 추가 지급됩니다.금융위는 주택연금 가입 문턱도 대폭 낮추기로 했습니다.오늘부터는 부부 중 1명만 60세 이상이더라도 주택연금에 가입할 수 있습니다. 또 현재 ‘9억원 이하 주택’으로 돼 있는 주택연금 가입 대상 주택 가격 기준을 완화하고, 주거용 오피스텔로도 주택연금을 받을 수 있도록 하반기 중 주택금융공사법을 개정할 계획입니다.한국경제TV 박시은입니다.박시은기자 separk@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북한 청와대 타격 위협에 우리軍 "도발땐 北정권 파멸"ㆍ남규리, 군복무 중인 김재중과 한컷…`의외의 친분`ㆍ티아라, 5월 2일과 4일 일본 팬미팅 개최…3년 만의 방문 기대감 UPㆍ거미 ‘태양의 후예’ OST 인기 소감 “이렇게 좋아해 주실지 몰랐지 말입니다!ㆍ공유, 이천희 딸에게 애정 듬뿍…"영원한 삼촌팬"ⓒ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