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준결승 오른 4인의 복면가수들, ‘역대급 무대’ 예고

[연예팀] ‘복면가왕’ 가왕의 자리를 노리는 4명의 복면가수들이 놀라운 무대를 꾸민다.

3월27일 방송될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가수 미나를 이긴 어디서 좀 노셨군요, 모성애를 자극하는 목소리로 장미여관 보컬 강준우와의 대결에서 승리한 저 푸른 초원위에, 뛰어난 R&B음색으로 가수 김정훈을 이긴 우주요원 넘버세븐, 소리 꽤나 질러본 소리꾼이라는 평을 받으며 야구선수 이종범을 꺾은 사랑의 불시착까지 4명의 가수가 가왕에 도전한다.

1라운드와는 다른 매력을 선보이며 솔로곡 대결을 펼친 4인의 복면가수들은 역대급의 무대라고 할 만한 선곡과 음색, 가창력을 보여줘 판정단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연예인 판정단들은 “한국의 머라이어 캐리다” “능수능란한 무대 경험이 많은 가수 같다” “가면이 안 벗겨졌으면 좋겠다” 등의 칭찬 릴레이를 펼쳤고, 엄청난 보컬 실력을 소유한 가수들의 이름을 언급하며 복면가수들의 정체를 궁금했다.

또한 “음악대장에 대한 전쟁선포 같은 무대였다”는 평을 들은 복면가수도 등장해, 가왕 우리동네 음악대장이 왕좌를 지켜낼 수 있을지 그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한편 음악대장을 꺾고 새로운 가왕이 탄생할 수 있을지는 오늘(27일) 오후 4시50분 ‘일밤-복면가왕’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사진제공: MBC)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