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출시되는 ISA에 농협은행이 지역별 대표 농·축협 예금 편입으로 차별화에 나설 방침입니다.NH농협은행(은행장 이경섭)은 보수적 성향의 고객이 많은 특성을 감안해 손실가능성이 큰 투자형 상품보다는 안정적인 재산증식이 가능한 금융상품에 초첨을 맞춘 ISA상품을 14일부터 출시한다고 13일 밝혔습니다.농협은행이 출시한 ISA 편입상품은 수익률이 높고 안전한 지역농·축협 정기예탁금(1년제), 수익률이 우수하고 투자위험이 낮은 채권형 및 채권혼합형 펀드 8종, 시중은행 정기예금 5종 등입니다.또 주요 시중은행(KB, 신한, 하나, 우리, 기업)과 협약을 통해 타행 정기 예금상품도 출시할 예정입니다.농협은행 측은 "ISA가 근로소득자, 개인사업자 이외 농어민까지 가입자격을 확대함에 따라 농어민의 재산증식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농협은행 관계자는 "거미줄 같은 점포망을 통해 전국 어디서나 자산관리 상담서비스와 ISA 상품을 이용할 수 있다"며 "타 금융기관과 달리 지역 농·축협 예탁금을 ISA상품에 편입하는 등 안정성과 수익성을 고려한 투자상품 개발에 노력했다"고 강조했습니다.조연기자 ycho@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티셔츠 정리 `꿀팁`…화제의 양말 접는 법은?ㆍ다비치, OST의 여왕이로구나!ㆍ장나라, 이런 미모, 이런 연기력 `대박이야`ㆍ이세돌, 인공지능 알파고에 3연패…100만달러는 알파고 차지ㆍ北김정은 지시, 서울 부산시 등 주요 도시 공격한다?ⓒ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