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수정 기자]
복면가왕

복면가왕

‘복면가왕’ 25대 복면가왕을 두고 가왕결정전이 펼쳐졌다.

13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 음악대장은 가왕결정전에 더크로스의 ‘돈 크라이(Don’t Cry)’를 선곡했다.

음악대장은 시작부터 묵직한 저음으로 몰입도를 높였다. ‘영원히’라는 ‘돈크라이’의 킬링 파트가 되자 샤우팅 창법으로 청중의 감탄을 이끌어냈다.

그동안 폭발적인 고음을 자랑했던 음악대장은 이번엔 감성을 전하는 애절한 무대로 깔끔한 무대를 연출했다. 동시에 후반부 고음까지 자랑하는 완벽한 무대를 펼쳤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MBC ‘복면가왕’ 캡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