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수정 기자]
복면가왕 흥부

복면가왕 흥부

‘복면가왕’ 흥부가 기가막혀가 여유로움과 감미로움 사이를 오갔다.

13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4인의 복면가수가 2라운드 대결을 펼쳤다. 흥부가 기가막혀(이하 흥부)가 2라운드 두 번째 대결 첫 무대에 올랐다.

흥부는 조성모 ‘투헤븐’을 선곡했다. 1라운드보다 한결 부드러워진 음색이 눈길을 끌었다.

흥부는 아이돌스러운 멋진 포즈로 노래를 시작했다. 이어진 청량한 목소리로 애절함을 표현해 깊은 매력을 드러냈다.

이윤석은 “혼자 무대를 많이 서본 것 같다”며 흥부의 여유로움을 분석했다. 풋풋한 미성이 여심을 저격했다.

박수정 기자 soverus@
사진. MBC ‘복면가왕’ 캡처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