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기의 대결’ 이세돌 9단과 인공지능 알파고간의 제4국이 전 국민의 관심을 받고 있는 가운데 미녀 캐스터의 김여원(29)도 덩달아 눈길을 끌었다.빼어난 미모의 김여원 캐스터는 프로 바둑기사 박정상 9단의 아내로 바둑 전국체전 금메달을 따는 등 상당한 바둑 실력을 가지고 있다.이번 이세돌 9단, 알파고간의 세기의 대결에서는 YTN, 바둑TV 등에서 해설을 맡아 빼어난 외모와 유려한 진행 등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온라인뉴스팀]한국경제TV 핫뉴스ㆍ티셔츠 관리 `꿀팁`…양말 접는 팁은?ㆍ中 바둑 9단 커제 "이세돌 대신 내가 인공지능 알파고와 싸웠다면?"ㆍ장나라, 이런 미모, 이런 연기력 `대박이야`ㆍ국제유가 반등에 주유소 기름값도 5개월 만에 상승세ㆍ北김정은 지시, 서울 부산시 등 주요 도시 공격한다?ⓒ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