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주택 매수세가 자취를 감추면서 전·월세 거래량이 급증했습니다.국토교통부는 지난 2월 전·월세 거래량이 1년 전보다 9.6% 증가한 14만349건으로 집계됐다고 13일 밝혔습니다. 지난 1월보다는 33.4% 증가했습니다.지역별로는 수도권에서 8만7936건의 전·월세 거래가 이뤄져 1년 전보다 7.1% 증가했고, 같은 기간 지방은 14% 증가한 5만2413건이 거래됐습니다.아파트 전·월세 거래는 1년 전보다 6.4% 증가했고, 연립·다세대 등 아파트 외 주택은 12.5% 증가했습니다.신선미기자 ssm@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바둑 이세돌 알파고 중계, 정다원 캐스터 “벼랑끝 수읽기 믿어볼래요”ㆍ티셔츠 관리 `꿀팁`…양말 접는 팁은?ㆍ장나라, 이런 미모, 이런 연기력 `대박이야`ㆍ국제유가 반등에 주유소 기름값도 5개월 만에 상승세ㆍ北김정은 지시, 서울 부산시 등 주요 도시 공격한다?ⓒ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