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자동차가 신형 K7 여성오너를 대상으로 차 사용방법 및 관리 요령 등을 설명해주는 '레이디 케어'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기아차에 따르면 '레이디 케어'는 서비스를 신청하면 요청한 장소로 전문 엔지니어가 방문해 예방점검을 하고 각종 기능 사용방법과 일상적인 점검, 응급 조치요령을 설명해주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해당 서비스는 멤버십 브랜드 '기아레드멤버스'가 제공하는 서비스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지난 2월부터 신청자 대상으로 서비스를 실시해 여성 운전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는 게 기아차의 설명이다.

출고 100일 이내의 신형 K7을 운행하는 여성이라면 누구나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으며 5월 4일까지 기아레드멤버스 홈페이지(http://red.kia.com)를 통하면 된다. 실제 소유주가 남성인 경우라도 운전자가 여성인 경우에는 신청 가능하다.

한편, 기아차는 서비스 신청자에 한해 휴대폰 보조 배터리를 사은품으로 증정하며 운전 교육관련 컨텐츠인 '드라이빙 가이드북'도 함께 제공한다.

기아차, K7 '레이디 케어' 서비스…여심 잡기 나서


김성윤 기자 sy.auto@autotimes.co.kr

▶ 볼보차, "전기차 충전, 글로벌 표준 시급"
▶ [르포]가장 가까운 인공지능 '10세대 E클래스'를 경험하다
▶ [시승]구동계도 하이브리드, 토요타 RAV4 하이브리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