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요미식회’ 커피편, 황재근-성열 출연해 커피 덕후 인증

[연예팀] ‘수요미식회’ 커피편에 황재근과 성열이 출연한다.

2월24일 방송될 tvN ‘수요미식회’에서는 황재근과 그룹 인피니트 멤버 성열이 출연해 커피에 대한 모든 것을 이야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성열은 “커피 없이는 못 산다. 하루에 아이스 아메리카노를 열 잔 이상 마신다”며 “심지어 커피 때문에 부정맥도 왔다”고 밝혔다. 황재근 역시 “커피를 하루에 스무 잔 넘게 마실 때도 있다. 커피 향수가 있으면 뿌리고 다니고 싶을 정도로 커피를 사랑한다”며 진정한 커피 덕후임을 인증했다.

이어 이현우는 “하루에 커피를 서른 잔 마셨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경악케 했다고. 홍신애는 “어디 가서 양으로 밀려본 적이 없는데 여기서는 명함도 못 내밀겠다”며 혀를 내둘렀다는 후문. 반면 초딩 입맛을 자랑하는 전현무는 “핸드 드립을 하든, 뭘 하든 커피는 다 쓰다. 맛의 차이를 모르겠다”고 이야기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생두에서 한 잔의 커피가 탄생되는 과정부터, 커피의 종류, 커피를 즐기는 방법까지 폭넓게 다룰 ‘수요미식회’ 커피편은 오늘(24일) 오후 9시40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tvN)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엑소 세훈-디오, 뉴욕에서 포착된 다정한 사이
▶ [포토] 진세연 '자꾸자꾸 예뻐지는 미모'
▶ ‘님과 함께2’ 허경환, 신봉선-박지선 의기투합에 ‘당황’
▶ [포토] 영화 '방안의 코끼리'로 만난 다섯배우
▶ ‘냉장고를 부탁해’ 김주혁, 역대급 텅 빈 냉장고…‘깜짝’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