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나라의 러블리즈’, 가장 하고 싶은 건 ‘연애’ 설렘 가득

[연예팀] ‘이상한 나라의 러블리즈’ 러블리즈가 연애에 대한 속마음을 말한다.

2월23일 방송될 SBS MTV ‘이상한 나라의 러블리즈’에서는 연애와 첫사랑에 대해 이야기 꽃을 피우는 러블리즈의 모습이 공개된다.

‘이상한 나라의 러블리즈’는 무대 위에서 청순한 매력을 뽐내는 걸그룹이 아닌 무대 밖 지극히 평범하고 호기심 많은 소녀로서의 일상과 그동안 보여준 적 없었던 솔직 담백한 모습에 중점을 둔 리얼리티 프로그램.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러블리즈는 “여느 학생들처럼 평범하게 학교에 다녔다면 가장 하고 싶은 게 뭐냐”는 수정의 질문에 모두가 앞다투어 “연애”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낸다. 예고 출신은 진은 “친구가 남자친구와 연습실에서 같이 악보 보며 노래하는 모습이 너무 부러웠다”고 고백하며 캠퍼스 커플에 대한 수줍은 로망을 드러냈다.

다른 멤버들 또한 이에 맞장구치며 “설레고 싶다” “남자친구 사귀면 SNS에 티도 내보고 싶다”는 등 이십대로 갓 접어든 소녀들의 풋풋한 속마음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멤버들은 각자의 첫사랑에 대한 추억을 공개한다는 후문.

한편 러블리즈의 설렘 가득한 연애와 첫사랑 이야기는 오늘(23일) 오후 7시 ‘이상한 나라의 러블리즈’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 SBS MTV)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장영실’ 송일국, 천문학 넘어 악기 제작까지
▶ [포토] 갓세븐 마크 '막내 졸업식 왔어요~'
▶ 트와이스-버벌진트, ‘테이의 꿈꾸라’ 공개방송 함께
▶ [포토] 진세연 '자꾸자꾸 예뻐지는 미모'
▶ ‘진짜 사나이-여군특집4’ 김성은, 에이스 맏언니 탄생 예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