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 서언-서준, 불꽃 튀는 신경전 포착…“내가 더 빨라”

[연예팀] ‘슈퍼맨이 돌아왔다’ 서언-서준이 ‘출발 드림팀’을 능가하는 치열한 장애물 통과 대결을 펼친다.

2월21일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에서는 118회 ‘날아라 병아리’가 방송된다. 이중 서언-서준은 4단계 장애물 건너기 대결을 앞두고 “내가 더 빨라”라고 외치며 손에 땀을 쥐게 만드는 팽팽한 기 싸움을 벌여 눈길을 사로잡았다.

서준은 두려운 기색 하나 없이 시작 소리와 동시에 암벽 쪽으로 재빨리 달려가 이휘재를 깜짝 놀라게 했다. 서준은 날렵한 몸짓으로 암벽을 뛰어넘었고, 지체 없이 2단계 그물 건너기로 순간 이동해 4세 아이답지 않은 스피드를 선보이며 뒤따라오는 서언의 승부욕을 자극시켰다.

서언은 서준이 앞으로 치고 나가자 이를 꽉 깨물며 2단계인 그물 건너기에 사활을 걸었다. 서언은 서준을 따라잡겠다는 의지를 드러내며 자신의 트레이드마크인 올챙이배를 십분 활용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언은 올챙이 배에 모든 힘을 모아 뱃심을 이용해 앞으로 쑥쑥 밀고 나갔고 앞서 나가던 서준을 단숨에 역전해 현장에 있던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한 치 앞을 알 수 없게 된 두 사람의 대결은 3단계 미로 통과에서 갈렸다. 바로 서언-서준이 갈림길에 서로 다른 길을 선택한 것. 이에 전에 없는 박진감 넘치는 경기로 현장에 있던 모든 사람들의 손에 땀을 쥐게 한 서언-서준의 4단 장애물 통과 배틀의 승자는 누가 될지 궁금증이 한껏 증폭된다.

한편 ‘슈퍼맨’ 118회는 오늘(21일) 오후 4시50분 방송된다. (사진제공: KBS)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동네의 영웅’ 박시후, 열일 현장 포착…자나 깨나 대본 ‘올인’
▶ [포토] 공유 '사인하는 모습도 화보'
▶ 안효섭, ‘한 번 더 해피엔딩’ 비하인드컷 공개…달달 눈빛 ‘심쿵’
▶ [포토] 진세연 '극세사 각선미로 시선 싹쓸이'
▶ ‘한번 더 해피엔딩’ 코난 오브라이언, 특급 카메오 출연 ‘기대감 UP’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